Skip Navigation

XE 레이아웃 카메론 XE LAYOUT CAMERON XE1.7.5.7



Poem
2013.07.10 23:05

즐거운 편지

조회 수 1729 추천 수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출처 황동규

내 그대를 생각함은 항상 그대가 앉아있는 배경에서 해가 지고 바람이 부는 일처럼 사소한 일일 것이나

언젠가 그대가 한없이 괴로움 속을 헤메일 때에 오랫동안 전해 오던 그 사소함으로 그대를 불러보리라

진실로

진실로

내가 그대를 사랑하는 까닭은

내 나의 사랑을 한없이 잇닿은 그 기다림으로 바꾸어버린 데 있었다.

밤이 들면서 골짜기엔 눈이 퍼붓기 시작했다.

내 사랑도 어디쯤에선 반드시 그칠 것을 믿는다.

다만 그때 내 기다림의 자세를 생각하는 것 뿐이다.

그 동안에 눈이 그치고 꽃이 피어나고 낙엽이 떨어지고

또 눈이 퍼붓고 할것을 믿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카테고리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5 Poem 성년부중래 Alex 2016.02.02 1465
114 Poem 春望詞(춘망사) Alex 2015.12.24 1018
113 Poem A prayer for Teachers Alex 2015.02.05 709
112 meditation 시애틀 추장의 편지 Alex 2014.07.18 1821
» Poem 즐거운 편지 Alex 2013.07.10 1729
110 Poem 월하독작 Alex 2012.10.21 2041
109 Essay 무명배우 Alex 2012.07.13 2774
108 Poem 공존의 이유 솔나무 2008.04.11 2415
107 Poem 성성만(聲聲慢) file 솔나무 2007.12.02 3122
106 Poem 연꽃 만나고 가는 바람같이 file 솔나무 2007.11.18 2671
105 Poem 그대 file 솔나무 2007.07.21 2516
104 Poem 해당화 file 솔나무 2007.01.01 2717
103 Poem 錦瑟(금슬) file 李相殷 2006.08.03 2893
102 Poem 구름따라 file 솔나무 2006.06.29 2759
101 Poem 길 위에서의 생각 file 류시화 2006.06.26 2669
100 Poem 그강에 가고싶다 file 김용택 2004.10.04 2636
99 Poem 누에는 죽기까지 file 이상은 2004.08.21 2611
98 Poem 우흥(寓興) file 최치원 2004.08.14 3374
97 Poem 청산 file 최치원 2004.08.14 2897
96 Poem 심연 -육유에 화답한 시 file 당완 2004.03.24 278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